본문 바로가기

기아

기아 스팅어, 개인적으로 아쉬운 것은 안녕하세요. 오토앤모터입니다. 얼마 전 열린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는 세계 최초로 공개되는 월드 프리머어 모델이 몇 종 있었습니다. 눈길을 끈 월드프리미어 모델 중 하나는 기아에서 출시한 모델이었습니다.   바로 K8, 스팅어인데요. 지난 2011년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선보였던 컨셉트카 GT를 기반으로 6년만에 양산 모델로 제작되었습니다. 디자인적으로나 성능적으로 기아자동차의 모든 역량을 다한 것이 느껴지는데요.&nbs.. 더보기
신형 쏘울을 타보고 느낀 점(2) 여태 내가 타본 시승차는 크게 두가지로 나눠볼 수 있다. 타고 싶은 차와 타고 싶지 않은 차. 타고 싶은 시승차는 주차장에 세워두는 시간이 너무나도 아깝다. 틈틈이 시간을 쪼개서라도 꼭 타야만 하고, 심지어 야심한 밤이나 새벽에도 나간다. 반납할 날짜가 다가오면 돌려주기 싫을 때도 있고, 아쉬울 수 밖에 없는 차다. 반면 타고 싶지 않은 차는 말그대로다. 차를 받고서도 주차장에 오랜시간 세워둬도 별로 타고 .. 더보기
신형 소울을 타보고 느낀 점(1) 정말 이해가 가지 않는 설명이었다. 상품 브리핑 때 기아차의 상품기획팀 관계자가 소울을 설명하면서 줄기차게 비교한 차종이 미니 쿠퍼였다. '대체 미니와 소울이 무엇이 비슷하기에 경쟁차라고 하는거야?' '아이코닉하다고? 개성넘치는 외관을 가졌다고 해서 경쟁차가 될 수 있나?' BMW미니가 자동차로써 추구하는 성향과 소울이 추구하는 성향은 완전히 다르다.     BMW 미니가 운전의 즐거움을 줄 수 .. 더보기
쏘울 VS 큐브, 시카고에서 맞붙다. 올 상반기 미국시장에서 관심있게 지켜볼 자동차 전쟁이 있습니다. 박스카의 대명사 닛산 큐브와 기아에서 내놓은 CUV 쏘울간의 맞대결이죠. 두 차량 모두 올해 상반기 미국시장에 진출 및 신모델 출시를 통해 소형자동차 시장에서 진검승부를 벌이게 됩니다. 이에 앞서, 이번 제100회 시카고 오토쇼에서 이 두차량을 먼저 만나 볼 수 있었는데요, 우선 행사 시작 전, 디스플레이 준비 중인 두 차량의 모습입니다. VS 2009 시카고오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