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국내이야기

르노 마스터, 100년의 노하우가 집약된 근거는? 트위지, 클리오에 이어 르노의 세번째 모델이 공개되었다.상용차 '마스터'가 바로 그 주인공. '마스터'가 첫발을 내딛일 상용차 시장은 현대가 '포터'로 독점하다시피 굳건히 장악하고 있는 시장이다. 하지만, 르노 마스터 역시 만만치 않은 상대다. 아마 유럽여행을 가본 이들은 르노 마스터가 어디선가 본듯한 익숙한 외모라고 생각할 것이다. 그도 그럴 것이 1980년 출시후, 38년에 걸쳐 현재 전세계 43개국에 판매되고 있는 스테디셀링 상용차이기.. 더보기
쉐보레 이쿼녹스 시승회의 핵심 두가지!! 안녕하세요, 오토앤모터입니다.지난 주 이쿼녹스 미디어 시승회에 다녀왔습니다. 이쿼녹스는 쉐보레가 정상화 이후 내놓은 두번째 차이면서, 전량 수입해서 내놓은 첫번째 모델입니다. 쉐보레가 향후 5년 내에 15개 신차종을 출시한다는 공약을 감안한다면, 산술적으로 올해 내놓을 신차 3대 중 2대가 발표된 셈이군요.첫번째 신차였던 스파크는 경쟁차라고 할 수 있는 기아 모닝보다 성능과 안전성면에서 우수한 차임에도 큰 주목을 받지 못했습니다. 아무래도 경차 시장.. 더보기
쉐보레의 새출발을 알렸던 뉴스파크의 의미는? 왜 스파크였을까요?쉐보레가 한국시장에서 철수하느냐 마느냐를 두고 한참 진통을 겪다, 정부의 지원이 확정되면서 쉐보레의 국내시장 잔류가 결정되었습니다.그리고, 그 결정 이후의 첫 신차발표회.굉장히 의미있는 자리였습니다. 새로운 모델과 함께 쉐보레의 새출발을 알릴 수 있는 자리였으니까요.사실 쉐보레는 두가지 카드를 가지고 있었습니다.이쿼녹스와 뉴 스파크. 이쿼녹스는 전량 수입해 오게 되는 순혈 100%의 쉐보레 모델입니다. 반면 뉴스파크는 조금.. 더보기
부산모터쇼 아빠들이 봐야할 차 TOP 안녕하세요, 오토앤모터입니다.부산 모터쇼에 가실 때 주제를 가지고 접근하면 재밌다고 말씀드렸는데, 오늘은 '"아빠"들이 봐야할 차'를 중심으로 얘기해볼까 합니다.우선, 2관부터 둘러볼까요? 솔직히 말씀드려서 제2관은 사실 크게 볼 게 없습니다. 1관보다 크기도 작은데, 그마저도 상용차(트럭,버스)가 절반을 차지하고 있고, 나머지가 일본브랜드 + 아우디가 있습니다. 출품 규모도 적습니다. 아우디관을 가보면, 이 차가 눈에 띄실겁니다.네, 아우.. 더보기
부산모터쇼 브랜드별 정리 (1) 르노관 2018 부산국제모터쇼의 브랜드 정리, 첫번째로 르노(삼성)입니다.르노삼성은 올해 르노 브랜드를 출범시켰습니다. 이번 부산 모터쇼에서 르노와 르노삼성을 따로 구분하지 않고 2,000제곱미터의 전시관을 빌렸는데요. 사실상 하나의 전시관이긴 하지만, 두개의 브랜드존으로 나누어 각 브랜드로 출시된 차량들을 독립적으로 전시했습니다.르노 브랜드 존에는 최근 출시된 르노 클리오와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 그리고 르노 120주년을 기념해 브랜드 최초의 생.. 더보기
부산모터쇼에서 트위지 럭셔리버전을 살펴보자! 안녕하세요, 오토앤모터입니다.이번 6월 7일에 부산모터쇼 프레스데이에 다녀왔습니다. 나이를 먹다 보니, 모터쇼 도는 것도 어찌나 힘들던지...게다가 볼거리도 점점 줄어드는 느낌입니다. 체력이 받쳐주지 않다 보니 제 나름대로 요령이 생긴 것이 있는데, 주제를 정해서 둘러보는 것이 그 요령 중 하나입니다.이번 모터쇼도 '아빠차'와 '미래의 초소형차'라는 주제로 둘러봤습니다.미래의 초소형(전기)차의 컨셉트 모델은 각 브랜드 부스마다 심심치 않게 전시되었는.. 더보기
패밀리카로써의 세단의 장점과 체크사항은? (feat. SM6) 안녕하세요, 오토앤모터입니다.제가 블로그를 처음 자동차 블로그를 시작한 것이 2008년입니다.모 수입차 회사에 근무하게 되면서 소비자들의 수입차에 대한 색안경이나 편견을 좀 깼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시작한 블로그였습니다.처음에 당시만 하더라도 수입차 시장 점유율이 5%를 넘지 못하던 때였고, 소비자들의 수입차에 대한 고정관념들도 많았습니다. 직업적 특성상 접하게 되는 다양한 수입차에 대한 시승기 등 정보를 올리면서 많은 분들이 사랑해 주셨고, 어느 정.. 더보기
르노 클리오를 가장 빨리 만날 수 있는 방법 르노자동차의 국내 진출이 공식화되었습니다.첫번째 모델로 클리오를 선보일 예정인데요. 영업점에서는 5월16일부터 전시가 되고, 시승은 5월 23일부터 각 전시장에서 가능하다고 합니다.하지만, 그 전에 클리오를 먼저 만나볼 수 있는 곳이 있는데요. 바로 '아뜰리에 르노 서울'입니다.'아뜰리에 르노 서울'은 르노 클리오를 본격적으로 알리기 위한 체험형 브랜드 스토어로 5월 4일부터 5월 27일까지 서울 신사동 가로수길에 운영됩니다.1층부터 5층 .. 더보기
여정까지 만끽할 수 있는 제주 오픈카 투어 서울에서 비행기를 타고 1시간 남짓 거리의 제주도.멀지만 멀지않은, 가깝지만 가깝지 않은 곳. 이국적인 자연의 풍미를 즐길 수 있는 섬이다.중국인 관광객은 줄어서 나름 쾌적한 여행이 될 것 같았지만, 미세먼지의 영향은 제주에도 있었다.제주 여행의 시작은 렌터카를 빌리는 것부터 시작된다. 어디서든 빌릴 수 있지만, 이번에 롯데렌터카 제주오토하우스. 롯데렌터카 제주오토하우스의 가장 큰 장점은 대기업 집단이면서, 국내 최대규모의 영업소라는 것.즉.. 더보기
120년 역사, 진짜 '르노'가 온다 1898년 루이 르노, 마르셀 르노, 페르낭 르노 삼형제가 의기투합하여 만든 자동차 회사가 있다. '르노'라는 성에서 알 수 있듯이 바로 르노 자동차다. 우리나라에서는 '르노삼성자동차'가 익숙하지만, 르노자동차는 무려 120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대표적인 자동차 기업이기도 하다.우리가 말과 마차, 소달구지를 몰고 다닐 때부터 이미 이런 자동차를 타고 다닌 셈이다.  사진 속의 차는 1898년 생산된 르노의 첫번째 자동차 '르노타입 A'르노 자..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