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국내이야기

현기차 고심케 한 스몰오버랩 테스트란?

현대자동차에서 신형 제네시스와 LF소나타를 출시하면서 초고장력강판과 무게에 대한 논란이 계속해서 나오고 있습니다. 현대자동차에서는 차체의 안전과 북미 시장에서의 ‘스몰 오버랩 테스트’을 고려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는데요. 

사실 미국의 자동차 안전성 평가 기준이 강화되면서, 비단 현대.기아차 뿐만 아니라, 많은 자동차 제조사들이 진땀을 흘린 상황입니다. 다만 지난해 스몰오버랩 테스트에서 현대.기아차가 가장 많은모델이 테스트를 받음과 동시에 가장 많은 모델이 불량(Poor)판정을 받으면서 주목(?)을 받았던 거죠.

여담입니다만 따로 테스트를 대비하지 않은 과거 모델로 스몰 오버랩을 가볍게 통과한 안전한 차종들도 있었습니다.(이 얘긴 나중에..)

어쨌든 많은 자동차 제조사를 고심케 한 스몰 오버랩 테스트란 무엇일까요?


스몰오버랩(Small overlap) 테스트란?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 Insurance institute for highway safety)에서 실시하는 정면 충돌테스트 중 하나입니다.

미국의 자동차 안전성 평가 기준이 강화되면서 최근에 만들어진 정면 충돌 테스트 방법인데요,

2013년 테스트에서 68대의 모델 중 12대가 불량 판정을 받으면서 현재 실시하고 있는 충돌 테스트 중 (자동차 제조사에게) 가장 가혹한 테스트라는 평을 받고 있기도 합니다.

테스트 방법은 간단합니다. 

차량의 전면 25%만을 5피트(152cm) 높이의 장애물과 40마일(약64km)의 속도로 충돌시켜 안전성을 평가합니다. 미국의 사망자가 발생하는 자동차 사고 중 1/4이 스몰 오버랩 충돌이라고 합니다. 운전자가 전방의 장애물과 충돌할 거라 생각되면 아무래도 스티어링휠을 돌리기 때문이겠죠. 

Good 과 Poor 을 받은 차량을 비교해 보면 그 차이가 명확합니다.





좌측이 스몰오버랩 테스트에서 Poor를 받은 토요타 프리우스이고, 우측이 Good을 받은 아우디 A3 신형세단 모델입니다.

실제 사고라고 생각해 보면, 끔찍한데요.  

평가는 크게 Good, Acceptable, Marginal, Poor 4단계로 이뤄집니다. IIHS 홈페이지에 가면, 평가에 대한 세부 항목도 볼 수 있습니다.


프리우스의 스몰오버랩 평점


아우디A3세단의 스몰오버랩 평점


동영상으로도 비교해 볼까요?

먼저 Good을 받은 아우디 A3 세단입니다.



다음은 Poor를 받은 토요타 프리우스입니다.




차량의 성능, 디자인, 품질 모두 중요합니다만, 안전만큼 중요한 건 없겠죠.

올해부터 미국에서 판매되는 차량들에 대해 본격적으로 스몰 오버랩 테스트를 실시한다고 하니, 관심있게 보시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아차! 수출/내수용 차량이 다르면, 의미가 없을라나요? <쉽고 재밌는 자동차,여행 이야기 –오토앤모터> 



유용한 정보였다면, 아래 손가락/좋아요 버튼을 꾹! 눌어주세요!